국궁신문

국가무형문화재 전승활성화를 위한 전승교육사 지원 확대

입력 : 22.04.19 19:10|수정 : 22.04.19 19:10|국궁신문|댓글 0
- 국립무형유산원, 2022년 전승 장비 구입·수리 지원과 월정전수교육지원금 증액 -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이경훈)은 그동안 보유자(보유단체)에게만 주어진 전수교육권한이 「무형문화재 보존 및 진흥에 관한 법률」시행(2020.12.10.)으로 전승교육사에게도 부여됨에 따라 이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그 일환으로 올해부터는 국가무형문화재 개인종목 전승교육사를 대상으로 <전승장비 구입 및 수리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전승교육사는 전승교육과 전승활동에 필요한 고가의 장비를 구입 및 수리할 수 있으며, 2개년(2022~2023년)에 걸쳐 순차적으로 1인당 최대 연 2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난 2월 전승교육사의 수요조사를 마치고 전승활동 및 전승환경 개선에 적합한 지원금 선정자를 4월 19일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www.nihc.go.kr)과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www.chf.or.kr)을 통해 공지한다.
 

 아울러 약 300여명의 전승교육사에게 매월 지원되는 월정전수교육지원금을 70만원에서 75만원으로 상향 조정하여 전승교육사의 전승의욕을 고취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무형문화재 보전·진흥을 위하여 전승기반을 공고히 하고 전승교육사의 예우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 했다.
 

archerynews@gmail.com
ⓒ 국궁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가 될수 있습니다.등록
국궁신문 l 고유번호 621-82-89069 l 창간일 2000-03-07 l archerynews@gmail.com l 국궁포토 l 심곡재 l 밴드
Copyright  국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