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자료 | 한국의 활터 | 밴드
자유게시 | 벼룩시장 | 국궁사이트

포럼 역사 문화 사법 탐방 대회 활터 세계 책/웹 심곡재
2020.01.21 (화요일)
역사고서유물
 
전체보기
역사
고서
유물
 
 
뉴스 홈 역사 역사 기사목록
 
백보천양 百步穿楊, 천양관슬 穿楊貫蝨
활쏘기 관련 사자성어
기사입력 2010-07-10 오전 11:27:00 | 최종수정 2010-07-10 오전 11:27:02   

백보천양 百步穿楊
활 쏘는 솜씨가 매우 뛰어남을 이르는 말. 중국 초나라 때 양유기(養由基)라는 사람이 백 걸음 떨어진 곳에서 활을 쏘아 버드나무 잎을 꿰뚫었다는 데서 유래한다.

천양관슬 穿楊貫蝨
'버드나무 잎을 맞히고 이를 꿰뚫는다'라는 뜻으로, 매우 뛰어난 활솜씨를 비유하는 고사성어이다. 고대 중국의 명궁인 양유기(養由基)와 기창(紀昌)의 고사(故事)에서 유래되었다.


穿:뚫을 천
楊:버들 양
貫:꿸 관
蝨:이 슬

천양(穿楊)과 관슬(貫蝨)의 고사가 합쳐져 이루어진 성어이다. 천양은 춘추전국시대 초(楚)나라의 양유기라는 장수와 관련된 고사이다. 양유기는 활을 잘 쏘아 100보 떨어진 곳에서 버드나무 잎을 맞혔는데, 100번을 쏘면 100번 모두 명중하였다고 한다. 이 고사는 《사기(史記)》의 〈주본기(周本紀)〉편과 《전국책(戰國策)》의 〈서주책(西周策)〉편에 실려 있는데, 여기서 백발백중(百發百中) 또는 백보천양(百步穿楊)이라는 고사성어가 유래되었다.

관슬은 관슬지기(貫蝨之技)라고도 한다. 옛날 중국에 감승(甘蠅)이라는 명궁이 있었는데, 달리는 짐승이나 나는 새를 쏘아 빗맞히는 일이 없었다. 감승의 제자인 비위(飛衛)는 스승보다 활솜씨가 더 뛰어났다고 한다. 기창(紀昌)이라는 사람이 비위에게 활쏘는 법을 가르쳐 달라고 하자, 비위는 눈을 깜빡거리지 않는 방법을 먼저 익히고 나서 다시 오라고 하였다.

기창은 집으로 돌아가 아내가 일하는 베틀 밑에 누워서 왔다 갔다 하는 북을 바라보며 눈을 깜빡거리지 않는 훈련을 하였다. 2년이 지나 송곳이 눈앞에 와도 눈을 깜빡거리지 않게 되자 기창은 다시 비위를 찾아갔다. 비위는 아직 부족하다며, 작은 것이 크게 보이고 희미한 것이 뚜렷하게 보일 정도로 보는 훈련을 쌓은 뒤에 다시 찾아오라고 하였다. 기창은 가는 털에 이를 묶어 창문에 매달아 놓고는 매일같이 바라보았다.

열흘이 지나자 이가 조금씩 크게 보이기 시작하더니 3년이 지난 뒤에는 수레바퀴만하게 보였다. 기창은 아주 조그만 활과 화살을 만들어 이를 쏘아 꿰뚫었는데, 이를 묶어 놓은 털은 그대로 매달려 있었다(貫蝨之心, 而懸不絶). 기창이 다시 비위를 찾아가 사실대로 말하니, 비위는 "그대는 이미 활쏘는 법을 터득하였다"라고 말하며 좋아하였다. 이 고사는 《열자(列子)》의 〈탕문(湯問)〉편에 실려 있다. 이상의 2가지 고사에서 유래하여 천양관슬은 신궁(神弓)과도 같은 뛰어난 활솜씨를 비유하는 고사성어로 사용된다.

기사제공 : 국궁신문
 
 
 

스폰서 링크

 
국궁신문 공식밴드  http://band.us/@archery
전국한량들의 쉼터
 
 
영집궁시박물관  http://www.arrow.or.kr/
화살만들기, 활쏘기 체험등 활과 화살전문 박물관
 
 
온깍지궁사회  http://cafe.daum.net/onkagzy
전통활쏘기의 올바른 계승
 
 
성촌리 심곡재-聲村理 尋鵠齋  http://www.sky473.com
활도 국악도 전각도 모다 좋네^^
 
 
사법고전연구소  http://www.archerynews.net/news/view.asp?idx=1834&msection=5&ssection=41
한국의 활터문화 연구-고문서, 편액, 주련 등 연구
 
 
네티즌 의견
전체 1   아이디 작성일
양유기의 배움에 kh587 2010.07.15
너무 자주활을쏘며 자랑을 허니 어느 선인이 이르기를
"명궁은 활쏘기를 아낄줄 알아야" 하여 많은 것을 다시깨달마았다는 이야기도..
 
의견쓰기
 
조선궁술연구회 성문영 회장 무과합격증
명궁 이성계와 이지란
역사 기사목록 보기
 
  역사 주요기사
김홍도의 행려풍속도, 또 다른 ..
난중일기, 李忠武公의 활쏘기 실..
1900년 전후의 활쏘는 사진!
교자궁의 실체와 각궁계....
조선왕조실록,웅후·미후·시후..
풍속화 2점, 육량궁도와 관무재..
태조 이성계의 활과 화살!
명궁 이성계와 이지란
 
 
인기뉴스
리뷰, 국궁입문필독서
리뷰, 국궁입문필독서
김홍도의 활쏘기는 정량궁 사법..
화살길이와 무게에 대한 의견
1900년대 초, 활쏘는 광경~
1960년대 활쏘기 동영상
많이 본 포토뉴스
심고만분(審固滿分)
시표는 궁사의 마음
동호정 국궁체험 미국잡지 소..
국궁길, 의령 홍의정
많이 본 기사
1900년대 초, 활쏘는 광경~
1900년대 초, 활쏘는 광경~
장궁 쏘는 광경
김홍도의 행려풍속도, 또 다른 ..
1900년 전후의 빛바랜 궁술사진
편전 쏘기, 대회방식

국궁신문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모바일 국궁신문 심곡재 기사제보 독자투고 회원탈퇴
 
국궁신문 l archerynews@gmail.com l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l 國弓新聞 l www.sky473.com
Copyright(c)2020 국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